밀양공연예술축제

페이지 정보

<웨스턴 심포니>

본문

단체: 웨스턴 심포니 오케스트라 | 연출:
일시: 2022.07.29 ~ 07.29 20:00 | 러닝타임: 약 90분
장소:밀양아리나 성벽극장 | 관람가: 13세이상
티켓가격: 20,000원
작품소개

[ Program ]


G.Rossini / Rossini William Tell Overture Final (3‘30“)

Western Symphony Orchestra

G.Bizet / Chanson du Toréador (투우사의 노래) (6’)

Frank wildhorn / This is the moment (지금 이순간) (4‘) 


Bar. 우주호 



K. Jenkins / Palladio (4’)

Western Symphony Orchestra 

Queen / We are the Champion (Sax. Version) (3‘30”)

이문세 / 깊은 밤을 날아서 (3’30“)


Sax. 김성훈




A.Piazzolla / Libertango (Orchestra Version) (4‘)

히사이시 조 / 지브리 컬렉션 (7’)

Western Symphony Orchestra 

박두진 / 꽃 구름 속에 (2‘30”)

G.verdi / Caro nome. Opera Rigoletto 中 (5’30“)


Sop. 유성녀



P.Mascagni / Cavalleria Rusticana "Intermezzo" (4‘30”)

Western Symphony Orchestra 




[ 작품 해설 ]


G.Rossini / William Tell Overture Final 


 로시니(Gioacchino Rossini, 1792~1868)의 <윌리엄 텔 서곡>은 통상의 서곡과는 달리 4개 부분으로 된 모음곡 형태로 되어 있고 그 중에서도 피날레 부분인 제 4부의 <스위스 독립군의 행진(March of the Swiss Soldiers>이 가장 유명하다. <스위스 독립군의 행진>은 현재까지 많은 작품에 인용 되거나 사용될 만큼 인기 있고 유명한 곡인데, 가장 유명한 것은 ‘쇼스타코비치’의 교향곡 제 15번의 1악장에 인용되었으며, 텔레비전 드라마나 영화에서는 테마곡이나 오프닝 타이틀 곡(1949년~1957년까지 방송된 서부극 TV드라마 “The Lone Ranger"가 대표적임)으로 여러 번 사용되었으며, 상업용 광고 등에서는 주요부분만 편곡하여 현재까지도 수 없이 사용되고 있다. 




G.Bizet / Chanson du Toréador (투우사의 노래) 


 투우사의 노래로 잘 알려진 여러분의 건배에 삼가 잔을 돌려 드리겠소(Votre toast, je peux vous le rendre)는 조르주 비제의 1875년 오페라 《카르멘》에 나오는 아리아다. 제2막에서 투우사 에스까밀료가 등장하면서 부르며 투우 중 일어나는 다양한 상황에 대해 노래한다. 후렴구인 "투우사여, 대비하라"(Toréador, en garde)는 제1막 전주곡의 중간 부분에도 쓰인다. 가사는 프랑스어로 쓰였고 앙리 메이약과 뤼도빅 알레비가 작사했다. 


Frank wildhorn / This is the moment (지금 이순간) 


 뮤지컬 지킬 앤 하이드의 삽입곡. 레슬리 브리커스 작사, 프랭크 와일드혼 작곡. 한국판은 이수진 번안. 한국에서 공전의 히트를 기록한 지킬 앤 하이드 덕분에 대부분의 사람들이 뮤지컬 넘버 하면 이 곡을 가장 먼저 떠올린다. 한국판 제목은 '지금 이 순간.' 보통 갈라 콘서트 같은 곳에서 부를 때는 'This is the moment'만 부르지만, 본래 공연에서는 'Now there is no choice'라는 넘버와 바로 이어진다. '지금 이 순간에 내 모든 것을 바치겠다'라는 느낌의 가사와, 잔잔하게 시작해서 힘차게 마무리되는 웅장한 멜로디 때문에 인기가 많아 러브송이나 결혼식 축가로도 자주 쓰이며, 모 맥주 광고에서도 삽입된 바 있다. 


K.Jenkins / Palladio


 작곡가 칼 젱킨스가 1995년에 작곡한 3악장 구성의 콘체르토 그로소이다. 젱킨스는 16세기 이탈리아의 건축가인 안드레아 팔라디오의 건축물이 내뿜는 조화로움과 건축적 질서로부터 영감을 받아 작곡하였다. 현악기의 끊임없는 반복되는 모티브가 웅장함에 압도되는 분위기를 자아낸다. 


Queen / We are the Champion 


 1977년 영국 록밴드 퀸의 6집 앨범 News of the World에 수록되고 We Will Rock You와 함께 싱글컷 된 곡으로, 퀸하면 떠오르는 대표적 히트곡이자 명곡이다. 곡도 좋고 가사도 훌륭한지라, We Will Rock You와 함께 스포츠 경기에서 스포츠 정신을 강조할 때 항상 나오는 노래다. 특히, 전세계의 모든 프로스포츠 종목에서 우승하는 팀이 우승 트로피를 드는 행사에서는 이 곡을 사용하는 것이 암묵의 룰이다. 이 곡이 장엄하게 흐르면서 우승 트로피를 높이 치켜들면 감동적인 분위기가 되는 마성의 노래이기도하다. 


이문세 / 깊은 밤을 날아서 


 1987년 발매된 가수 이문세의 4집 음반 6번 트랙 수록곡. 후속곡으로 1995년 발매된 이문세 9집의 ‘깊은 밤을 날아서 II’ 도 있다. 이문세의 대표적인 명곡들 중 하나로 이문세의 곡 중 몇 안 되는 빠른 박자의 곡이다. 아직까지 여러 개의 버전으로 리메이크되고 있다. 2000년대에는 모 광고에서 해리포터를 패러디한 광고의 노래로 사용되기도 했다.




 A.Piazzolla / Libertango (Orchestra Version) 


탱고의 거장 아스토르 피아졸라가 1974년에 작곡한 곡. 제목은 스페인어로 Libertad(자유)와 탱고를 합친 것이다. 춤곡으로서의 고전 탱고가 아닌 진정으로 귀로 즐기는 탱고, 즉 피아졸라가 추구하던 누에보 탱고(Nuevo Tango, 새로운 탱고)를 상징하는 곡으로 평가받는다. 피아졸라는 침체기에 있던 60~70년대 고전 탱고에 클래식을 접목시켜 탱고의 새로운 르네상스를 열었다.



히사이시 조 / 지브리 컬렉션

 일본의 유명 작곡가 히사이시 조가 소속돼 있는 지브리 스튜디오에서 작곡된 유명한 애니메이션 OST 모음집이다. 


박두진 / 꽃 구름 속에 

 꽃 구름 속에를 집필한 시인 박두진은 경기 안청 출생이다. 1939년 정지용의 추천으로 문장에 향현, 묘지송 등을 발표하며 등단하였다. 초기에는 역사나 사회의 부조리에 저항하는 작품을 썼고, 후기에는 기독교적 신앙 체험을 고백하는 작품을 주로 썼다. 시집으로 청록, 오도, 포옹무한 등이 있다. 


G.verdi / Caro nome. Opera Rigoletto 中

 이 노래는 당시 군주제에 반대하는 새로운 시대 열망이 피어오르던 시대적 분위기가 반영되어 사회 계급의, 군주제의 불합리성을 담은 이야기, 오페라 ‘리골레토’ 제 1막에서 리골레토의 딸 질다가 부르는 아리아이다. 


P.Mascagni / Cavalleria Rusticana "Intermezzo" 

이탈리아의 작곡가 피에트로 마스카니 (1863~1945)가 남긴 음악 중 가장 유명한 '카발레리아 루스티카나(Cavalleria Rusticana)'중에서 Intermezzo. 이곡은 1889년 마스카니가 음악출판사에 응모하여 1등으로 당선된 단막 오페라다. 카발레리아 루스티카나는 '시골의 기사도'라는 뜻이며, 1890년 5월 17일 로마의 콘스탄치 극장에서 초연되었는데, 막이 내림과 동시에 열광적인 박수가 터져 나왔고 당시 27세였던 마스카니는 무려 20회나 무대에 불려나가 박수에 답했다고 한다. 서정적인 아름다움이 별처럼 빛나는 명곡 중의 명곡이어서 

오늘날 우리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마스카니의 명작이다. 


W. A. Mozart / The Magic Flute - Queen of the night aria 

 볼프강 아마데우스 모차르트가 사망하기 두 달 전에 완성한 징슈필(독일어로 만든 오페라). 지금까지도 널리 사랑받는 오페라 중 하나인 모차르트 최후의 역작이 마술피리 중 가장 기교가 뛰어나고 아름다워오랫동안 사랑을 받아오는 아리아.


F.Lehar / Lippen schweigen

 독일 오페라곡으로 억만장자 미망인인 '한나'와 과거 젊은시절 연인이었던 '다닐로'가 왈츠를 추면서 사랑을 교감하는 내용이다. 


Pops of Beethoven Symphony No.5 

 베토벤의 다섯 번째 교향곡. 흔히 베토벤이 1악장 첫머리의 인상적인 여덟 개 음의 동기를 '운명이 문을 두드리는 소리' 라고 칭했다며 '운명'이라는 제목으로 불리는데, 작곡자 자신은 이런 제목을 붙인 적이없다. 하지만 3번의 '영웅' 과 마찬가지로 멋있기 때문이라 그런지 지금도 비공식적으로 많이 쓰인다. 


Pirates of the caribbean 

 영화 ‘캐리비안의 해적’ 시리즈의 메인 테마곡인 ‘He is a Pirate'은 전 세계적으로 유명한 영화 음악 중 하나로 알려져 있다. 독일의 작곡가 Klaus Badelt 가 작곡한 이 곡은 경쾌한 선율과 함께 웅장함까지 갖춘 곡이다.

출연진

지휘자_방성호 | Bar._우주호 | Sax.._김성훈 | Sop._유성녀 | 웨스턴 심포니 오케스트라

STAFF

사무국장_길신현 | PD_이승준 | 무대감독_정성국 | 음향감독_차지명

단체소개

국내 최정상의 웨스턴심포니오케스트라(Western Symphony Orchestra)는 음악으로 아름다운 세상을 꿈꾸는 전문 예술단체이다. 정통 클래식의 재해석을 통한 대중화를 지향하며 관객과 소통 할 수 있는 참신한 콘텐츠와 창의적인 노력을 더해 소중한 문화적 가치를 실현하며 기획연주회, 정기연주회, 초청연주회 등 연간 70회 공연 활동을 하고 있다. 소프라노 조수미의 국내 및 아시아투어 공연을 전담하여 세계적 수준의 기량을 인정받은 바 있으며, 국내외 다양한 아티스트와의 완벽한 호흡을 통해 다채로운 레퍼토리를 성공적으로 이끄는 오케스트라로 인정받고 있다. 2021년 용인문화재단 상주단체로 선정되어 웨스턴심포니오케스트라만의 색깔로 시민들의 예술참여와 문화적 수준을 높이기 위한 지속적인 공연을 펼치며 지역 예술 발전을 위해 자리매김 중이다.